Press release

Press release

해줌-서울과기대, 에너지관리시스템 공동연구

작성자
Young Il Lee
작성일
2023-01-27 15:43
조회
110


[이투뉴스] 에너지 IT 기업 해줌(대표 권오현)과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전기정보기술연구소(소장 이영일)가 ‘도심형 마이크로그리드 에너지관리시스템(EMS)’에 대한 공동연구 및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탄소중립의 현실적 해결방안 중 하나로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가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특히 스마트·마이크로그리드의 경우 독립적으로 전력을 조달하기 때문에 컨트롤할 수 있는 에너지관리시스템이 더욱 중요하다.

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▶태양광·에너지저장장치(ESS) 및 DC-마이크로그리드에서의 수요관리 ▶가상발전소(VPP) 기반의 전력서비스 모델 개발 ▶전기차충전 인프라 관련 모니터링 및 운영기술 ▶데이터 인프라 적용 및 수익형 비즈니스 모델 발굴 등에 나서기로 했다.

서울과기대는 현재 학교 내 건물에 계통연계형 DC-마이크로그리드를 구축해 향후 도시에서 설계 및 운영될 수 있는 스마트에너지타운 실증단지를 운영하고 있다. 구축된 설비는 태양광발전과 ESS로 구성되어 있다.

이를 통해 건물 내에 설정된 최대전력 값을 초과하는 경우 태양광발전기와 ESS를 통해 전력을 공급받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. 또 설비 최적화 및 효율적인 운영관리를 위한 알고리즘 개발 및 운영을 위해 다양한 연구를 펼치고 있다.

해줌은 보유하고 있는 태양광발전량 예측기술 및 전력수요관리 서비스 운영 경험을 기반으로 서울과기대 캠퍼스 내 건물별 태양광 발전량을 예측하고, 수요자원 거래시장에 참여해 추가 수익 창출을 꾀할 예정이다.

권오현 해줌 대표는 “이번 연구로 우리나라 건물 내 전력 운영에 대한 효율성이 높아지길 기대한다”며 “해당 실증단지를 통해 에너지 분야의 정책제언 및 에너지신산업 발굴에 노력할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출처 : :::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- 이투뉴스(http://www.e2news.com)